“’20세기초 젊은 지식인’ 안중근-강상호 활동 조명”



19세기말·20세기초 민족 독립·인권운동에 투신했던 안중근(安重根, 1879〜1910) 의사와 강상호(姜相鎬, 1887〜1957) 선생의 젊은 시절 활동을 조명하는 전시회가 열린다. 국립진주박물관(관장 장상훈)은 10일 “애국계몽의 두 갈림길–안중근과 강상호”이라는 제목으로 전시회를 연다고 6일 밝혔다.박물관은 “1876년 강화…
기사 더보기


파워볼총판 수익정보


추천 기사 글